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유틸메뉴

자유게시판

소통,참여 열린 게시판 자유게시판

미리보기 문서로 변환중입니다.

연초록 바람 ! 글의 상세내용

연초록 바람 ! 글의 제목, 작성자, 공개여부, 내용, 파일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연초록 바람 !
작성자 주병순
작성일 2020-03-29
조회수 3
○ 평화의 동산 ( http://www.peaceland.org )



♡ 찬미 예수님 성모님 요셉 성인님 !





사순 제5주일

2020년 3월 29일 주일 (자)



▦ 사순 제5주일인 오늘 주님의 말씀은 우리가 부활을 향하여 나아가고 있음을

보여 줍니다. 이스라엘 백성을 무덤에서 끌어내시리라는 예언은 죄의 행실과

양심의 가책으로 괴로워하는 우리를 해방하신다는 소식이기도 합니다. 새로운

삶의 초대에 응답하면서 기쁜 마음으로 이 미사에 참여합시다.



♤ 말씀의 초대

에제키엘 예언자는 주님께서 이스라엘 백성을 무덤에서 끌어내실 것이라고 예

언한다(제1독서).

바오로 사도는 그리스도께서 당신의 영을 통하여 죄 때문에 죽을 몸까지도 다시

살리실 것이라고 한다(제2독서). 예수님께서는 마르타와 마리아를 위로하시고

라자로를 무덤에서 나오게 하신다(복음).



복음 환호송 요한 11,25.26 참조
(◎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신 그리스도님, 찬미받으소서.)
○ 주님이 말씀하신다.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다. 나를 믿는 사람은 영원히 죽지

않으리라.
(◎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신 그리스도님, 찬미받으소서.)



복음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다.>
✠ 요한이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1,1-45
그때에 1 어떤 이가 병을 앓고 있었는데, 그는 마리아와 그 언니 마르타가 사

는 베타니아 마을의 라자로였다. 2 마리아는 주님께 향유를 붓고 자기 머리카락

으로 그분의 발을 닦아 드린 여자인데, 그의 오빠 라자로가 병을 앓고 있었던 것

이다.
3 그리하여 그 자매가 예수님께 사람을 보내어, “주님, 주님께서 사랑하시는 이

가 병을 앓고 있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4 예수님께서 그 말을 듣고 이르셨다.
“그 병은 죽을병이 아니라 오히려 하느님의 영광을 위한 것이다. 그 병으로 말미

암아 하느님의 아들이 영광스럽게 될 것이다.” 5 예수님께서는 마르타와 그 여

동생과 라자로를 사랑하셨다. 6 그러나 라자로가 병을 앓고 있다는 말을 들으시

고도, 계시던 곳에 이틀을 더 머무르셨다.
7 예수님께서는 그런 뒤에야 제자들에게, “다시 유다로 가자.” 하고 말씀하셨다.
8 제자들이 예수님께, “스승님, 바로 얼마 전에 유다인들이 스승님께 돌을 던지

려고 하였는데, 다시 그리로 가시렵니까?” 하자, 9 예수님께서 대답하셨다. “낮

은 열두 시간이나 되지 않느냐? 사람이 낮에 걸어 다니면 이 세상의 빛을 보므

로 어디에 걸려 넘어지지 않는다. 10 그러나 밤에 걸어 다니면 그 사람 안에 빛

이 없으므로 걸려 넘어진다.”
11 이렇게 말씀하신 다음에 이어서, “우리의 친구 라자로가 잠들었다. 내가 가서

그를 깨우겠다.” 하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12 그러자 제자들이 예수님께, “주님,

그가 잠들었다면 곧 일어나겠지요.” 하였다. 13 예수님께서는 라자로가 죽었다고

하셨는데, 제자들은 그냥 잠을 잔다고 말씀하시는 것으로 생각하였다. 14 그제야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분명히 이르셨다. “라자로는 죽었다. 15 내가 거기에 없었

으므로 너희가 믿게 될 터이니, 나는 너희 때문에 기쁘다. 이제 라자로에게 가자.”
16 그러자 ‘쌍둥이’라고 불리는 토마스가 동료 제자들에게, “우리도 스승님과 함

께 죽으러 갑시다.” 하고 말하였다.
17 예수님께서 가서 보시니, 라자로가 무덤에 묻힌 지 벌써 나흘이나 지나 있었다.
18 베타니아는 예루살렘에서 열다섯 스타디온쯤 되는 가까운 곳이어서, 19 많은

유다인이 마르타와 마리아를 그 오빠 일 때문에 위로하러 와 있었다. 20 마르타는

예수님께서 오신다는 말을 듣고 그분을 맞으러 나가고, 마리아는 그냥 집에 앉아

있었다.
21 마르타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주님, 주님께서 여기에 계셨더라면 제 오빠가

죽지 않았을 것입니다. 22 그러나 하느님께서는 주님께서 청하시는 것은 무엇이

나 들어주신다는 것을 저는 지금도 알고 있습니다.” 23 예수님께서 마르타에게,

“네 오빠는 다시 살아날 것이다.” 하시니, 24 마르타가 “마지막 날 부활 때에 오빠

도 다시 살아나리라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하였다.
25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에게 이르셨다.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다. 나를 믿는 사

람은 죽더라도 살고, 26 또 살아서 나를 믿는 모든 사람은 영원히 죽지 않을 것이

다. 너는 이것을 믿느냐?” 27 마르타가 대답하였다. “예, 주님! 저는 주님께서 이

세상에 오시기로 되어 있는 메시아시며 하느님의 아드님이심을 믿습니다.” 28 이

렇게 말하고 나서 마르타는 돌아가 자기 동생 마리아를 불러, “스승님께서 오셨는

데 너를 부르신다.” 하고 가만히 말하였다. 29 마리아는 이 말을 듣고 얼른 일어나

예수님께 갔다.
30 예수님께서는 마을로 들어가지 않으시고, 마르타가 당신을 맞으러 나왔던 곳

에 그냥 계셨다. 31 마리아와 함께 집에 있으면서 그를 위로하던 유다인들은,
마리아가 급히 일어나 나가는 것을 보고 그를 따라갔다. 무덤에 가서 울려는 줄 알

았던 것이다. 32 마리아는 예수님께서 계신 곳으로 가서 그분을 뵙고 그 발 앞에

엎드려, “주님, 주님께서 여기에 계셨더라면 제 오빠가 죽지 않았을 것입니다.” 하

고 말하였다.

33 마리아도 울고 또 그와 함께 온 유다인들도 우는 것을 보신 예수님께서는 마음

이 북받치고 산란해지셨다. 34 예수님께서 “그를 어디에 묻었느냐?” 하고 물으시

니, 그들이 “주님, 와서 보십시오.” 하고 대답하였다. 35 예수님께서는 눈물을 흘리

셨다. 36 그러자 유다인들이 “보시오, 저분이 라자로를 얼마나 사랑하셨는지!” 하

고 말하였다.
37 그러나 그들 가운데 몇몇은, “눈먼 사람의 눈을 뜨게 해 주신 저분이 이 사람을

죽지 않게 해 주실 수는 없었는가?” 하였다. 38 예수님께서는 다시 속이 북받치시

어 무덤으로 가셨다. 무덤은 동굴인데 그 입구에 돌이 놓여 있었다. 39 예수님께서

“돌을 치워라.” 하시니, 죽은 사람의 누이 마르타가 “주님, 죽은 지 나흘이나 되어

벌써 냄새가 납니다.” 하였다.

40 예수님께서 마르타에게 말씀하셨다. “네가 믿으면 하느님의 영광을 보리라고

내가 말하지 않았느냐?” 41 그러자 사람들이 돌을 치웠다. 예수님께서는 하늘을

우러러보시며 말씀하셨다. “아버지, 제 말씀을 들어 주셨으니 아버지께 감사드립

니다. 42 아버지께서 언제나 제 말씀을 들어 주신다는 것을 저는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렇게 말씀드린 것은, 여기 둘러선 군중이 아버지께서 저를 보내셨다는

것을 믿게 하려는 것입니다.”
43 예수님께서는 이렇게 말씀하시고 나서 큰 소리로 외치셨다. “라자로야, 이리

나와라.” 44 그러자 죽었던 이가 손과 발은 천으로 감기고 얼굴은 수건으로 감싸

인 채 나왔다. 예수님께서 사람들에게, “그를 풀어 주어 걸어가게 하여라.” 하고

말씀하셨다. 45 마리아에게 갔다가 예수님께서 하신 일을 본 유다인들 가운데에

서 많은 사람이 예수님을 믿게 되었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 매일미사 )



† 찬미 예수님 !



주님 사랑의 말씀

은총의 영원한

생명수

생명 불꽃이 온 세상에......



온 우주에 가득한 하느님 사랑 ! 5409



연초록 바람 !



주님의

은총



새봄

온 세상



돋아

나는



연둣빛

새싹



사랑

기쁨



평화

인내



친절

선행



진실

온유

절제



온갖

꽃송이



함께

어울려



바람

결로



어디든

생생히 불어갑니다 ...... ^^♪
파일
[괴산군청] 자유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괴산군청] 자유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
다음글 (온라인) 사회복지사, 보육교사 1학기 마감임박

배너모음